장수읍, 인력난 해소 농촌일손돕기
장수읍, 인력난 해소 농촌일손돕기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20.06.02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 장수읍사무소(읍장 최대현)는 2일 코로나19로 인해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이 지연됨에 따라 농번기 일손 수급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장수읍 식천마을 사과 농가에서 일손돕기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에는 최대현 읍장을 비롯한 직원 20여 명이 참여했으며 사과 적과 작업 등을 펼쳤다.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은 “직접 과수원에 나와 사과 적과를 하면서 땀방울을 흘리며 농산물의 소중한 가치를 마음속 깊이 새기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최대현 읍장은 “지난 4월 냉해피해로 많은 과수농가들이 시름에 빠져있고 코로나19로 인해 인력난까지 겹쳐 농가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장수읍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