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 착공식 열려
전주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 착공식 열려
  • 김혜지 기자
  • 승인 2020.05.31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 착공식이 지난달 29일 예수병원 주차장 옆 기념관 예정부지에서 치러졌다.

이날 착공식에는 송하진 전북도지사와 사업시행 주체인 ‘전북기독교성지화사업추진위원회의 원팔연 이사장, 황인철 부이사장, 김상기 운영위원장 등 기독교 인사들과 시공사인 (주)우진건설 관계자, 최명규 전주부시장이 참석했다.

이번에 착공된 기독교근대역사기념관은 예수병원 옆 부지에 지하 2층, 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된다. 이곳에는 전시실, 영상관, 의학박물관, 자료실 등이 조성된다.

송하진 도지사는 “지역의 풍부한 역사문화자료들을 재정비하고, 전북의 근현대사를 연결해 오늘날 필요한 시대정신과 가치를 재창조하는 터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