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화 민생당 대표 퇴임
김정화 민생당 대표 퇴임
  • 이방희 기자
  • 승인 2020.05.28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화 민생당 대표가 28일 퇴임했다.

 김 대표는 퇴임 기자회견에서 “계파주의 구태정치와 결별하지 못했고, 민생을 위한 정치개혁에도 미진했다”며 “‘진짜 정치’의 모습을 확실하게 보여드리지 못해 이번 총선에서 선택을 받지 못한 근본 원인이다”며 철저하게 반성하고 또 반성을 주문했다.

김 대표는 “지금 여당은 동료 시민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지만, 절대권력은 절대부패할 수밖에 없으며 그렇다고 제1야당은 이미 역사의 심판을 받은 미래통합당은 결코 대안이 될 수 없다”며 “새로운 정치, 대안정당을 염원하는 민심의 목소리가 점점 더 커질 때를 위해 우리 스스로를 더욱 강하게 단련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시민의 이익을 위한 ‘진짜 정치’, 그 한 길을 위해 민생당의 곁에서 다시 걸어가겠다”며 “새롭게 태어날 민생당에 많은 격려와 응원을 보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