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장수군애향교육진흥재단, 원어민 화상영어 지원 사업 호응
(재)장수군애향교육진흥재단, 원어민 화상영어 지원 사업 호응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20.05.26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애향교육진흥재단에서 진행하는 원어민 화상영어 수업이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장수군 애향교육진흥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해 대면수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수군 관내 학생들을 위해 마련한 ‘원어민 화상영어 지원사업’이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재단에서 진행하는 원어민 화상영어 지원 사업은 녹화된 동영상을 재생하는 것이 아닌 화상프로그램을 이용해 원어민 강사와 1:1로 실시간 쌍방향 수업으로 진행된다.

 화상영어 지원 사업은 장수군 관내 학생 93명을 대상으로 5월 25일부터 6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며 학생들의 영어 실력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장영수 재단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대면학습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운영하는 원어민 화상영어 수업이 장수군 학생들에게 큰 도움이 되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을 위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수=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