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소방서, 철길 작은소방서 설치 큰 호응
군산소방서, 철길 작은소방서 설치 큰 호응
  • 조경장 기자
  • 승인 2020.05.22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소방서(서장 구창덕)에서 군산 경암동 철길마을 내 설치한 공용소화기함이 인근 상인들과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군산소방서는 지난 2019년 우체통거리 보이는 소화기함 설치로 소방서 이미지 증가와 안전문화선도에 기여하면서 2020년도 추진사업대상으로 좁은 골목길을 중심으로 형성된 철길마을 내 보이는 소화기함을 설치했다.

 군산소방서는 관광지 환경 특색과 맞게 공용소화기함 디자인과 명칭을 ‘철길 작은소방서’로 정하고 옛 화물선의 형상을 디자인에 담아 관광과 안전을 동시에 잡을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철길마을 상인회에 관리자를 지정하고 사용법 및 관리방법에 대한 교육을 했다.

 특히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화재 발생 시 초기대응능력 강화에 큰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창덕 군산소방서장은 “연간 58만 명이 찾는 경암 철길마을 설치를 통해 안전도시 군산의 이미지 증가에 기여했으면 좋겠다”라면서 “효과와 타당성 여부를 거쳐 다른 골목길과 거리에 추가로 설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조경장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