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당선인 ‘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대변인에 임명
김성주 당선인 ‘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대변인에 임명
  • 전형남 기자
  • 승인 2020.05.21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김성주 당선인이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대변인에 임명됐다.

 지난 3월 민주당은 이낙연 전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를 구성했다.

 김성주 대변인은 제19대 국회의원과 제16대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을 역임하고 이번 21대 총선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19대 국회의원 시절에는 4년의 임기 동안 보건복지위원회에서 활동하며 초선으로는 이례적으로 간사를 맡는 등 보건복지 분야의 전문성을 인정받아왔다.

  김 당선인은 21대 총선 선거기간 동안 코로나19의 확산이 가속화되자 대면 선거운동을 중단하고 전주시병 선거대책위원회 내 민생현장단을 조직하기도 했다.

 민생현장단은 방역봉사와 확진자 방문동선에 포함된 가게 방문 등에 나서며 시민들과 함께 국난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김 당선인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전북에서 최초로 제안했고 정부 추경에 반영하도록 촉구하기도 했다. 

 김성주 당선인은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의 대변인으로 임명되어 코로나 극복을 위한 책임이 크다는 점 느낀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또한 김성주 당선인은 “최근 이태원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많은 국민들께서 우려하고 계시지만 대한민국의 K-방역은 세계의 표준으로 꼽힐 정도로 선도적이고 모범적이다. 이른 시일 내에 확산이 진정될 수 있도록 더불어민주당이 문재인 정부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전형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