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 변산마실길 1-2코스 찔레꽃 데이지꽃 만발
부안 변산마실길 1-2코스 찔레꽃 데이지꽃 만발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5.21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 변산마실길 시점인 1~2코스 새만금홍보관에서 성천항 구간에 찔레꽃과 데이지꽃이 만개해 탐방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부안 변산마실길 시점인 새만금홍보관에서 송포항을 거쳐 성천항으로 이어지는 1-2코스 구간에 찔레꽃과 데이지꽃이 만개해 주말마다 수백명의 탐방객이 찾는 등 인기를 얻고 있다고 밝혔다.

 찔레꽃과 데이지꽃이 만개해 백색의 향연이 펼쳐지는 변산마실길은 해안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변산마실길 중에서도 백미로 꼽히는 코스다.

 5월 중순부터 6월 초순까지 개화하는 데이지꽃은 유쾌함, 휴식, 사랑스러움, 낙천, 풍부 등의 꽃말을 갖고 있어 가족과 연인사이에 나들이 코스로 인기를 얻고 있다.

 하얗게 핀 꽃들은 푸른 바다와 어울려 환상적인 풍경을 자아내고 있어 관광객들에게 소중한 추억을 남기는데 최적의 장소로 전국에서 많은 탐방객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다.

 변산마실길을 찾은 탐방객들은 고사포해수욕장과 격포수산물시장, 궁항마을, 모항해수욕장, 곰소젓갈단지 등 변산마실길 주변 상가를 이용하고 있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부안군 신철호 마실길 팀장은 “변산마실길 찔레꽃과 데이지꽃은 오는 6월 중순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가족, 연인. 친구와 함께 걷기 좋은 도보여행 코스로 적극 추천한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