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전북본부 농촌일손돕기 미담
한국가스공사 전북본부 농촌일손돕기 미담
  • 정준모 기자
  • 승인 2020.05.20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 전북지역본부(본부장 안길현)가 일손 부족을 겪는 농가 지원에 나서 미담이 되고 있다.

 전북지역본부 임직원 30여 명은 20일 본격적인 양배추 수확철을 맞아 일손이 달려 고충이 큰 대야면 소재 농가에 도움의 손길을 제공했다.

 이날 직원들은 양배추 수확과 뿌리뽑기, 비닐 수거 등을 하느라 구슬땀을 흘렸다.

 안길현 본부장은 “미력하나마 코로나19 사테에 따른 사회적거리두기 운동으로 계절 근로자를 구하지 못해 애를 태우는 농가를 돕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