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여성단체협의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농민과 함께 힘 보태
고창군 여성단체협의회,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농민과 함께 힘 보태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20.05.2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여성단체협의회 농가일손돕기
고창군 여성단체협의회 농가일손돕기

 고창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양지원) 회원 15명은 20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농촌일손돕기 울력 지원을 펼쳤다.

 이날 천선미 고창부군수와 여성단체협의회 회원들은 공음면 농가에서 인삼 꽃따기 작업을 도왔다. 고창군 전략 작물인 인삼은 5월 중순 꽃따주는 시기가 늦어지면 뿌리로 영양분이 내려가지 않기 때문에 시기에 맞춰 꽃을 따줘야 한다.

 이번 일손돕기는 코로나-19 확산의 영향으로 농번기 농작업에 동원되는 외국인 인력이 크게 줄어 어려움을 겪는 농가의 위기극복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진행됐다.

 인삼농가는 “일손을 도와주기 위해 함께 해준 고창 여성단체협의회와 천선미 부군수께 너무 고맙다”고 말을 전했다.

 고창군여성단체협의회 양지원 회장은 “일손부족으로 농번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작은 도움이지만 보탬이 된 것 같아 보람된 하루였다”며 “앞으로도 지역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여성단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