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응 잘했다’ 송하진 지사 지지율 전국 4위
‘코로나19 대응 잘했다’ 송하진 지사 지지율 전국 4위
  • 설정욱 기자
  • 승인 2020.04.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하진 지사의 지지율이 큰 폭으로 상승하며 전국 시도지사 중 4위를 유지했다.

8일 리얼미터가 발표한 3월 광역자치단체장 평가에서 송하진 지사는 전달보다 2.5%p 오른 58.9%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1위 김영록 전남지사(69.7%)는 전달보다 1.4%p 상승했으며 2위는 이철우 경북지사(61.6%)로 전달보다 0.1%p 올랐다.

특히 이번 조사에서는 코로나19와 관련해 관심을 끈 시도지사가 가파른 지지율 상승을 보여 눈길을 끈다.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결정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전달보다 8.8%p 오른 60.6%로 3위를 차지했고, 권영진 대구시장은 4.9%p 상승한 58.2%로 5위를 기록했다.

송하진 지사는 긴급추경예산 편성과 집행, 재난기금을 활용한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 지급, 행정명령대상시설에 도 자체적으로 학원·교습소 등을 추가하는 등 전국 첫 타이틀로 한 발 빠른 대처가 지지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또 해외입국자 전수조사와 입국자 전용버스와 소방차량 등을 활용한 안전한 이송체계 구축, 임시생활시설 입소 의무화 등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촘촘한 방역망 구축도 한 몫 했다는 평가다.

전북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 도민 안전과 경제 피해 최소화에 방점을 두고 효용성 높은 다양한 정책을 신속하게 집행한 것이 도민들의 공감을 얻은 것으로 판단된다”며 “위기가 아직 사라지지 않은 만큼 선제적이고 효율적인 대응으로 도민과 함께 코로나19 상황을 돌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지난달 25∼31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만7천명(광역시도별 1천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RDD방식으로 조사했으며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 응답률 4.8%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