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동물용의약품 효능·안전성 평가센터 구축 공모 선정
전북도, 동물용의약품 효능·안전성 평가센터 구축 공모 선정
  • 설정욱 기자
  • 승인 2020.04.0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농식품부가 공모한 ‘동물용의약품 효능·안전성 평가센터 구축’사업 대상자로 최종 선정돼 국비 125억원을 확보했다.

동물용의약품 효능·안전성 평가센터는 동물용의약품의 국내 허가 및 수출시 필요한 평가시험을 수행하는 국제적 수준의 전문 시험실시 기관(GLP) 건립을 목표로, 인수공통전염병연구소 옆 부지에 지상 2층(9천300㎡) 규모로 건축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대통령 지역공약인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 밸리’를 실현하기 위한 세부사업 중 ‘동물케어클러스터 구축’을 위한 1단계 사업으로, 가축전염병 대응을 위한 핵심기술 확보와 우수한 품질의 동물용의약품 생산 및 수출경쟁력 제고를 위해 기획됐다.

최재용 도 농축수산식품국장은 “우리도 농생명연구분야 인프라를 이용해 동물용의약품 산업을 미래 고부가가치 신성장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