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자치 전북시민연대, 전주 총선 후보 “종합경기장 개발에 롯데쇼핑 참여 반대”
참여자치 전북시민연대, 전주 총선 후보 “종합경기장 개발에 롯데쇼핑 참여 반대”
  • 권순재 기자
  • 승인 2020.04.06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지역 시민사회단체가 21대 국회의원 선거 전주지역 후보자를 대상으로 (주)롯데쇼핑 참여를 전제로 한 현 전주종합경기장 개발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한 결과 상당수가 부정적 입장을 피력했다.

 참여자치 전북시민연대가 21대 총선 전주종합경기장 개발 관련 전주지역 선거구 후보자 의견 질의를 한 결과 응답자 10명 중 염경석(전주갑·정의당), 이범석(전주갑·무소속), 조형철(전주을·민생당), 오형수(전주을·정의당), 최형재(전주을·무속) 등 5명의 후보가 전주시 재정을 통한 개발을 선택했다.

 김광수(전주갑·무소속), 이상직(전주을·더불어민주당), 성치두(전주을·무소속), 김성주(전주병·더불어민주당), 정동영(전주병·민생당) 등 5명의 후보자는 공론화를 통해 공공주도로 개발해야 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김윤덕(전주갑·민주당)·이수진(전주을·미래통합당) 후보는 ‘의견 없음’으로 응답했고, 국가혁명배당금당과 기독통일자유당 후보는 답변하지 않았다.

권순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