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석 이상 음식점도 입식테이블 전환 지원
40석 이상 음식점도 입식테이블 전환 지원
  • 설정욱 기자
  • 승인 2020.04.06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는 입식 관광식당 확충을 위한 대형음식점 시설개선사업의 지원대상을 코로나19 영향을 고려해 확대 추진하기로 했다.

음식점 시설개선사업은 기존 일반음식점의 좌식 테이블을 입식 테이블로 교체해 관광객이 이용하기 편한 관광식당으로 지정받을 경우 홀, 주방, 화장실 등 시설개선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현행 지원대상 시설기준을 80석 이상 일반음식점에서 40석 이상으로 완화해 사업을 확대 추진하기 위한 시행규칙을 개정 중이다.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관광객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음식점업 경영정상화 지원을 위해서다.

2011년에 시작된 음식점 시설개선 지원사업은 2019년까지 도내 총 35개 음식점이 지원을 받았다.

도는 2020년에는 25개소를 지원할 예정이며, 수요증가 및 기준 완화에 대응해 더 많은 음식점을 지원하고자 2020년 2회 추경으로 추가 사업비를 확보할 계획이다.

곽승기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음식점 시설개선사업 지원대상 기준 완화로 수혜 폭이 넓어지고, 더 많은 관광식당 인프라 구축으로 향후 관광객 유치를 준비할 수 있을 것”이라며 “코로나19로 관광객 감소 등 어려운 상황에 음식점 시설개선사업 추진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설정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