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군 농번기 일손부족 우려
장수군 농번기 일손부족 우려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20.04.06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이 본격적 영농시작 및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농촌지역 일손부족을 우려 농번기 농업인력 지원을 위한 대책을 마련키로 했다.

 현재 장수군은 과수분야 적화 및 적과 시기 미도래와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농가 수요가 많지 않은 점을 감안 농업인력 수급에 있어 코로나19로 인한 큰 혼란은 없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향후 농번기 원활한 인력수급을 위하여 농업인력지원 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장수군 농업인력상황실은 4월부터 6월까지 과수, 원예 등 품목별 생산자 단체와 농가 등을 대상으로 인력수급 현황을 점검하고 있다. 농정지원단 및 지역농협의 농촌인력센터를 통해 필요인력을 공급, 중개하는 방식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군 및 유관기관의 협조를 통해 상반기 농촌일손돕기 운동을 대대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광춘 농업정책과장은 “고령화 등으로 인한 농촌 일손부족한 상황에 코로나19까지 겹쳐 농번기 농가의 어려움을 인지하고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