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소방서 구급차 공백 펌뷸런스 지원
부안소방서 구급차 공백 펌뷸런스 지원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4.03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소방서(서장 전두표)는 구급차 다중출동으로 인한 구급공백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기 위해 6대의 펌뷸런스를 운영하는 등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훈련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펌뷸런스는 Pump(소방펌프차)와 Ambulance(구급차)의 합성어로 구급차가 출동한 상태이거나 원거리의 경우 먼저 출동해 구급차 도착전까지 응급처치를 실시하거나 구급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소방차량으로 소방펌프차에 구급자격자가 1명 이상 배치되어 있다.

 부안소방서는 펌뷸런스 대원의 역량 강화를 위해 펌뷸런스 대원 간호사, 응급구조사 등 유자격자 배치 확대, 심장충격기 등 31종의 필수 구급장비 펌뷸런스 적재, 맞춤형 펌뷸런스 구급 교육훈련 실시 등 전문성 강화에나섰다

 전두표 부안소방서장은 “펌뷸런스 운영 취지에 맞게 운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대원 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며 “신속한 현장 응급처치로 구급상황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