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중앙농협 조합원에게 농사용 장갑 무상지원
부안중앙농협 조합원에게 농사용 장갑 무상지원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4.0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중앙농협(조합장 신순식)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2천여 전체 조합원에게 농사용 장갑을 10장씩 2만장(시가 3천만원)을 무상 지원했다.

 지원한 농사용 장갑은 앞뒤가 실리콘 코팅이 되어 있어 거친 농작업에도 손을 보호할 수 있어 농민 조합원의 영농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허홍영(상서면 분장마을)이장은 “농사철 장갑은 농민의 손으로 꼭 필요한 물건인데 이렇게 농협에서 많은 장갑을 무상으로 지원해주니 고맙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부안중앙농협은 매년 조합원에게 영농자재를 무상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도 이미 1억6천2백만원을 지원하였고 하반기에도 비료. 농약, 톤백등 영농자재를 직접 지원하고 농작업 대행을 통한 간접지원도 계속할 예정이다.

  부안중앙농협 신순식 조합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합원께 희망을 드리고 농작업에 꼭 필요한 장갑을 공급하게 되어 기쁘다”며 “농협은 항상 농민 조합원과 함께하며 농가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