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호남제주권역 선대위원장에 김경안 후보 위촉
미래통합당 호남제주권역 선대위원장에 김경안 후보 위촉
  • 이방희 기자
  • 승인 2020.03.26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총괄선대위원장 황교안)는 26일 선대위 연석회의를 열고 호남제주권 총선 승리를 위한 권역별 선거대책위원장에 전북 익산시갑 공천 후보인 김경안 前서남대 총장을 임명했다.

김경안 위원장은 “4.15 총선은 호남과 제주지역에서 앞장서 문재인 정권의 실정을 심판하는, 국정대전환의 발판이 될 것”이라며 “지역 유권자와 함께 무너진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 ‘힘이 되는 선거’ ‘힘이 나는 선거’를 치르겠다”고 말했다.

 전북도당은 김경안 권역선대위원장을 상임선대위원장으로 공천 후보자와 주요 당직자가 참여하는, 전라북도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내주초 기자회견을 열어 전북지역 총선 공약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