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자 협박해 음란물 제작한 20대 검거
미성년자 협박해 음란물 제작한 20대 검거
  • 김기주 기자
  • 승인 2020.03.26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경찰이 n번방 사건과 관련해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수사를 강화하고 나선 가운데 익명의 채팅방에서 미성년자를 협박해 성 착취물을 제작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26일 전북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20대)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익명성이 보장된 채팅방을 통해 접촉한 미성년자를 상대로 음란물을 찍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자는 10명 정도로 이들 모두 미성년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와 컴퓨터 하드디스크에 대한 압수수색을 통해 관련 음란물을 확보했다.

 해당 음란물의 유포 여부는 현재까지 확인되지 않았다.

 전북지방경찰청 김광수 사이버수사대장은 “현재 피해자 모두가 미성년자 분류돼 구체적인 범행 수법이나 경위는 밝힐 수 없다”며 “‘n번방’ 같은 악질적인 디지털 성범죄자에 대해서는 구속과 신상 공개까지 검토해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경찰청은 A씨 이외에도 디지털 성범죄 사건 4건을 더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기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