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공공일자리 근로자 인건비 선지급
익산시, 공공일자리 근로자 인건비 선지급
  • 익산=김현주 기자
  • 승인 2020.03.26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6개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참여자 9,592명의 인건비를 선지급하는 특단의 조치를 내렸다.

 시는 26일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참여자의 생활안정을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

 인건비 선지급 대상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휴관한 공공시설 종사자와 중단된 프로그램 참여자로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9,282명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강사 219명 ▲성인문해교육교사 33명 ▲시립도서관 프로그램 참여자 58명 등 총 6개 사업 9,592명이다.

 익산시는 우선 일부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7천900여명에게 2월분 급여 21억3천만원을 선지급하며, 선지급된 급여는 추후 연장 근로 등을 통해 근로시간을 보충할 계획이다.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은 1일 3시간씩 근무하고 있으며 월 평균급여는 27만원 수준이다.

 나머지 사업들도 월 단위로 인건비를 선지급해 참여자들이 당장 생활의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유도한다. 이 밖에도 참여자 선발조차 이뤄지지 않은 8개 사업 75개 일자리에 대해서도 빠른 시일내 선발과정을 거쳐 사업을 추진하고 정상 추진되고 있는 전체 일자리사업에 대해서도 매주 모니터링을 통해 인건비가 지급되도록 할 방침이다.

 또한, 전체 부서를 대상으로 추가 조사를 실시해 누락된 사업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선지급 사업을 발굴해나갈 계획이다.

 익산=김현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