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에 이웃돕기 성금·장학금 기탁 잇따라
무주군에 이웃돕기 성금·장학금 기탁 잇따라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20.03.26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주군주민자치위원협의회는 26일 무주군에 성금 2백만 원을 기탁했다. 이날 성금은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워진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것으로, 무주군은 지역사회보장협의회를 통해 예방물품을 구입 관내 저소득 계층에게 배분할 계획이다.

 박남수 회장은 “모두가 어렵지만 특히나 어려운 이웃들의 형편은 이루말하기 힘들 것”이라며 “그분들에게 힘이 됐으면 해서 회원들 모두가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무주군공무직노조에서도 100만 원을 기탁했다. 오순덕 위원장은“적은 금액이지만 저소득 이웃들에게 다소나마 위로와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전하게 됐다”며“지역과 주민을 위해 일하는 사람들로서 사회공헌과 나눔 확산에 더욱 마음을 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4일에는 한 익명의 사업가가 무주군교육발전장학재단에 장학금 5백만 원을 기탁해 훈훈함을 전했다.

 이 사업가는 “무주의 인재들을 위해 더 큰 금액을 후원하지 못해 미안한 마음 뿐”이라며“올해부터 대학 신입생들에게 한 학기 1백만 원씩 지급하는 사업을 시작한다고 들었는데 모쪼록 재원을 뒷받침해 나가는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코로나19를 이기는 일도, 꿈나무들을 육성해 나가는 일도 모두의 관심과 사람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라며 “함께 해주시는 모든 분들의 바람에 부응할 수 있도록 군에서도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무주=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