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코로나19 대응 추경예산 646억원 확정
군산시, 코로나19 대응 추경예산 646억원 확정
  • 정준모 기자
  • 승인 2020.03.20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1차 추가 경정 예산이 646억원으로 확정됐다.

 이번 추경은 시민의 경제적 고통을 줄여주기 위해 마련됐다.

 대부분 코로나19 여파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과 방역 관련이다.

 이 가운데 134억원은 코로나19로 심각하게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 등 자영업자가 대상이다.

  내역은 사회 보험료와 공공요금지원, 특례보증 지원, 취약계층 방역물품지원, 음압구급차 구입 등이다.

 특히, 경기 부양과 일자리 창출의 시급성을 감안해 신속한 집행이 필요한 사업을 위주로 예산을 짰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반영된 추경예산의 조기 집행으로 긴급 편성의 취지를 살리겠다”며 “민생경제와 관련한 정부 추경 사업은 교부되는 즉시 ‘추경성립전집행 제도’를 적극 활용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정준모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