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천현 우석대학교 총장, 생활관 찾아 중국 유학생 격려
남천현 우석대학교 총장, 생활관 찾아 중국 유학생 격려
  • 신중식 기자
  • 승인 2020.03.17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천현 우석대학교 총장이 교내 생활관에서 격리 생활 중인 중국 유학생들을 위해 도시락을 배달하며 격려했다.

 지난 16일 저녁 남 총장은 생활관을 방문해 최근 완주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중국 유학생 전원이 음성으로 나왔다는 소식을 방송으로 전한 뒤 “이 어려운 상황이 빨리 해결되어 모두 건강한 모습으로 교정에서 만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석의 모든 교직원은 철저한 대비를 통해 학생 여러분들이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우석대학교에 입국한 중국 유학생은 17일 기준으로 144명이다. 이 중 20명은 미 출국자이며, 64명이 격리 해제됐다. 55명은 생활관에서 5명은 원룸에서 격리 생활 중이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