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부안 상서면 개암동벚꽃축제 취소
제5회 부안 상서면 개암동벚꽃축제 취소
  • 방선동 기자
  • 승인 2020.03.11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 상서면 개암동벚꽃축제추진위원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4월 개최 예정이었던 제5회 개암동벚꽃축제를 취소한다.

 상서면 개암동벚꽃축제는 벚꽃을 보러 오는 관광객들에게 편익을 제공하겠다는 마음으로 인근 주민들이 자생적으로 시작한 축제로 부안군의 지원하면서 해를 거듭할수록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 등 콘텐츠를 발굴하면서 비약적으로 성장해 2019년 제4회 벚꽃축제는 큰 성황을 이루었다.

 개암동 입구에서 시작되는 벚꽃길은 개암저수지를 휘돌아 개암사 입구까지 이어지는 벚꽃 터널로 개암저수지를 따라 시원하게 탁 트인 물과 어울려 단연 으뜸이다.

 개암사 벚꽃나무는 올해 20년이 된 나무로서 한창 건강한 시절이라 비와 바람에도 꽃잎이 떨어지지 않는 싱싱한 청춘을 자랑한다.

 채연길 상서면장은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실행단계에서 축제를 취소하는 게 무척 아쉽지만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삼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를 결정한 위원회의 결정을 존중하겠다”고 말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