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무형유산원 등 문화재청 소속 및 산하기관 22일까지 휴관 연장
국립무형유산원 등 문화재청 소속 및 산하기관 22일까지 휴관 연장
  •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03.0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에 있는 국립무형유산원과 남원에 있는 만인의총 기념관이 22일까지 임시휴관을 연장한다.

 문화재청은 4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속 및 산하기관의 실내 관람시설에 대한 휴관을 당초 8일까지에서 2주 더 연장하기로 했다”고 공지했다.

 이에 따라 지난달 25일부터 휴원에 들어간 국립무형유산원은 전시실과 책마루, 지하주차장 등에 대해 휴원을 연장한다. 만인의총 기념관도 휴관 연장과 안내해설의 잠정 중단을 공지했다.

 김미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