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주 코로나19 '6번째' 확진자 라마다호텔 등 방문
전북 전주 코로나19 '6번째' 확진자 라마다호텔 등 방문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2.29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전라북도 등 보건당국에 따르면 대구 출신인 52세 남성이 전주를 방문하던 중 확진자로 판정 받았다.

도내 6번째 확진자는 28일 오후 2시 10분 전주 거주 친동생의 권유로 혼자서 자가용을 이용해 도내에 방문한 뒤 마스크를 착용하고 오후 3시 30분 예수병원 야외 선별진료소에서 검진을 받게 됐다.

이어 오후 4시 11분 전주 라마다호텔 체크인(저녁 배달음식) 후 29일 오전 호텔2층 식당에서 아침식사를 마치고 오전 10시 체크아웃 후 대구로 출발했지만 낮 12시 3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전주 라마다호텔은 소독을 완료했으며 확진자는 대구병상 부족으로 군산의료원 내 입원을 위해 이동 중에 있다.
보건당국은 확진자의 주요 동선은 선별진료소와 호텔 등 2곳을 상세조사 후 2차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이 남성이 코로나19를 피해 도내에 온 것으로 보고 즉각대응팀을 통해 동선 및 감염경로를 정밀 점검하고 있다.

김영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