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채수완 교수, 후학 양성 위해 1천만 원 기탁
전북대 채수완 교수, 후학 양성 위해 1천만 원 기탁
  • 김혜지 기자
  • 승인 2020.02.24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 채수완 교수(의대 약리학교실)가 후학 양성과 대학 발전을 위해 최근 발전기금 1천만 원을 기탁했다.

채 교수는 발전기금을 기탁하게 된 것에 대해 “대학에 몸담으며 평소 대학발전과 후학들을 위한 장학사업에 참여하고 싶은 생각이 있었다”며 “이 기금은 의대 학생들의 장학금과 연구 경쟁력 향상을 위해 쓰이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채 교수는 1978년 전북대 의대를 졸업하고, 의대 약리학교수로 재직하면서 전북대병원 기능성식품임상시험지원센터장 등을 지냈다.

최근에는 전북대병원 해외의료봉사 단장을 맡아 베트남 후에 지역에서 사랑의 인술을 펼쳤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