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기업 순창친환경연합(영) ‘함께하는 밥상’ 꾸러미 사업 시작
사회적기업 순창친환경연합(영) ‘함께하는 밥상’ 꾸러미 사업 시작
  • 우기홍 기자
  • 승인 2019.12.16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창의 친환경 농산물 유통을 담당해온 사회적기업 순창친환경연합(영)에서 순창 소농들의 농산물을 모아서 배송하는 ‘함께하는 밥상’ 꾸러미 사업을 시작했다.

  순창친환경연합(영)(대표 이선형)은 지난 11월부터 도시민들을 대상으로 청정 순창의 특색있는 농산물을 모아 발송하는 꾸러미 사업을 시작했다. 한 달에 한 번 발송되는 꾸러미에는 순창지역자활센터에서 순창 콩을 사용해 만든 두부(450g)와 무항생제 인증을 받은 숲에서 온 유정란(10구), 젊은 농부의 친환경 쌈채소(300g), 물로만 키운 친환경 콩나물(500g) 등이 기본상품으로 들어가며 매달 4~5가지의 특별 구성 상품이 추가된다.

  12월에는 고추장 익는 마을의 고추장(100ml), 향적원 청국장(200ml), 소소한 방아실의 참기름(50ml), 무농약 현미 누룽지(2봉), 삶은 고사리(100g) 등을 추가해 임금님 밥상이라는 주제로 꾸러미가 배달된다. 매달 지역 내 의미 있는 농산물들을 모아 배송하는데, 앞으로도 토종작물이나 순창만의 특색 있는 농산물, 가공품 등을 발굴할 계획이다.

  이선형 순창친환경연합(영) 대표는 “생산 규모가 크지 않은 순창 소농들의 안정적인 판로를 찾아주기 위해 기획했다”며 “소비자들 역시 마트에서는 만날 수 없는 신선하고 건강한 농산물을 받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가격은 택배비를 포함해, 한 달에 3만 5천원이며, 순창 읍내에 배송지를 정해놓고 받을 경우 절약되는 택배비만큼 특별 상품을 더 추가해준다.

  문의 및 신청은 순창친환경연합(영)(063-652-3143)이나, 홍보용 페이스북 (www.facebook.com/sunchangfood)을 통해 할 수 있다.

순창=우기홍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