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생물권보전지역 관리계획용역’ 최종보고회
‘고창생물권보전지역 관리계획용역’ 최종보고회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12.11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은 10일 오후 유네스코고창생물권보전지역 관리센터에서 ‘고창생물권관리계획 용역(2019-2024)’ 최종 보고회를 열었다.

 용역은 자연생태계를 보전하고,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모색에 초점을 맞췄다.

 특히 ‘생물권보전지역(BR) 주민 아카데미’로 문화, 환경생태 등을 접목한 교육프로그램이 제안돼 눈길을 끌었다. 또 훼손되지 않는 생물권보전지역의 체계적 관리체계 구성을 위한 단계별 추진전략 방안도 제시됐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생물권보전지역의 다양한 자연자원과 문화자원 등 생태자원이 지역경제를 견인하는 생물권보전지역의 모범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군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생물권보전지역’은 생물다양성의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을 조화시킬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 세계적으로 뛰어난 생태계를 대상으로 국제기구인 유네스코가 지정한 육상, 연안, 또는 해양 생태계 구역이다.

 고창군은 5년마다 생물권보전지역관리계획을 수립해 국내외 사례를 구체적으로 분석하고, 지역에 가장 알맞은 관리체계를 구축해오고 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