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해리면 제설작업 봉사자 발대식 열려
고창군, 해리면 제설작업 봉사자 발대식 열려
  • 고창=김동희 기자
  • 승인 2019.12.06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해리면이 겨울철 폭설 등 기상악화 시 제설작업을 함께할 봉사자를 꾸렸다.

 해리면은 5일 오후 해리면사무소에서 제설작업 봉사자 간담회를 열고, 제설장비 점검과 비상연락망 확인 등을 진행했다.

 올해 해리면 제설 자원봉사자는 모두 15명으로 꾸려졌다. 봉사자들은 겨울철 기상악화 시 제설 삽이 부착된 트랙터 등의 장비를 활용해 각 마을 안길 등 제설작업을 담당한다.

 이들은 주민 안전을 위한 제설작업에 대해 결의를 다지며 작업시 안전 주의사항을 교육 받았다.

 김성근 해리면장은 “여러분은 눈을 헤쳐 길을 내고 그 속에서 이웃들의 안전을 지키는 분들이다”며 “봉사자 여러분이 해리를 지켜낸다는 자부심으로 건강하고, 신속하고 완벽하게 역할을 담당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고창=김동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