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현국 선수 “큰 상에 감사드리며 내년 올림픽 나갈 수 있도록 최선 다할 것”
도현국 선수 “큰 상에 감사드리며 내년 올림픽 나갈 수 있도록 최선 다할 것”
  • 이휘빈 기자
  • 승인 2019.12.05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처음으로 이렇게 큰 상을 받아서 너무 감사드리고요,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고 다짐합니다. 앞으로도 도민들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는 선수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5일 오후 전북여성교육문화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2019 전북체육특별대상’ 시상식에서 개인상을 받은 군산시청 도현국 선수는 얼굴에 기쁨을 한가득 드러냈다.

 도현국 선수는 올해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마라톤에서 금메달을 달성했다. 전북 육상 마라톤 사상 24년 만에 전국체전에서 나온 값진 기록이어서 전북의 명예를 드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도현국 선수는 특유의 끈기와 지구력을 앞세워 이번 대회 2시간19분30초라는 기록으로 정상에 올랐다.

 도 선수는 “마라톤 중반부에 선두 그룹에서 뒤쳐저서 두려움이 들었으나 점차 제 페이스를 되찾으면서 자신감이 붙었다. 오히려 후반부에 자신감이 그대로 남아 금메달이라는 영광을 받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더불어 도 선수는 “물심양면으로 저를 이끌어주신 서채원 감독님과 많은 선생님, 코치님, 감독님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 더욱 나아갈 수 있도록 꾸준히 훈련하고 성장해 기대해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소감으로 도현국 선수는 “내년에 있을 새만금마라톤을 대비하기 위해 맹훈련중이다”라며 “앞으로 더욱 노력해 올림픽 출전 기록에 들어 내년 도쿄올림픽, 이후 파리 올림픽에도 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휘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