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부귀초에서 ‘찾아가는 박물관’ 프로그램 실시
전북대, 부귀초에서 ‘찾아가는 박물관’ 프로그램 실시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12.04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 박물관이 4일 진안 부귀초등학교를 방문 맞춤형 교육을 실시했다.

전북대는 이날 부귀초 학생을 대상으로 국립대학육성사업의 일환인 찾아가는 박물관, ‘박물관, 지역속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도내 농어촌지역 학생들의 문화 접근성 향상과 우리지역 문화재를 체험하고 기록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박물관 대표 소장품인 고문서를 복제해 선보였다.고문서 스토리텔링을 통해 그 시대의 생활상을 엿보고, 나만의 옛 책 만들기 시간도 가졌다. 이밖에도 목판 찍기, 조판 찍기, 수막새 조각 맞추기 등 다양한 체험과 전북대 홍보사진과 박물관 소장유물 사진전시고 열었다.

대학 홍보 및 우리 문화재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전북대와 박물관에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전시, 교육, 체험을 학교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어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조대연 박물관장은 “이번 찾아가는 박물관을 통해 박물관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역사 문화 콘텐츠를 활용해 도내 지역민들에게 더욱 다채로운 체험활동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