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천해영어조합법인 5일 정기총회 및 조합원 한마음대회
부안군 천해영어조합법인 5일 정기총회 및 조합원 한마음대회
  • 방선동 기자
  • 승인 2019.12.02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남해해상풍력 부안피해대책위원회에서 지역어업인 400여명과 함께 설립한 천해영어조합법인(이사장 한산수)정기총회 및 조합원 한마음대회가 5일 하서면 백련리 신재생에너지테마파크 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다사다난했던 2019년 한해를 마무리 하고 다가오는 2020년 대 전환기를 맞아 조합원들의 단합과 결속을 다지는 천해영어조합법인 조합원 한마음대회에서는 2019년 추진한 사업보고에 이어 30억원 상당의 2020년 사업계획을 발표한다.

 서남해해상풍력 부안피해대책위원회 회원들로 구성된 천해영어조합법인은 서남해해상풍력 건설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 어민들로 구성된 단체로 공동어업을 통해 어민 소득증대에 목적을 두었다.

 천해영어조합법인 한산수 이사장은 “서남해해상풍력 건설로 인해 피해를 입은 어민들이 뜻을 모아 어족자원 확보를 통한 소득향상과 해상풍력을 관광산업과 연계해 풍요로운 어촌건설에 깃발을 올렸다”며 조합원은 물론 지역민들의 관심과 격려를 당부했다.

부안=방선동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