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국토청, 동절기 호남권 건설공사 현장 안전점검
익산국토청, 동절기 호남권 건설공사 현장 안전점검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9.11.1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은 건설현장 안전에 취약한 동절기를 앞두고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호남지역 건설현장 44개소에 대한 집중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도로현장 10개소, 수자원 현장 11개소, 건축물 현장 18개소, 기타 5개소 등 44개소다.

점검 대상 현장은 화재 위험 공사현장, 하천제방공사, 건축물 공사, 지하굴착공사, 절개지 공사 등 사망사고 발생 가능성이 높은 현장을 우선 포함됐으며, 점검내용은 동절기 대비 안전조치 여부, 화재예방 관리, 품질관리 실태 등이다.

또한, 동절기 한중 콘크리트 시공관리 적정성 여부, 안전관리계획서 적성성 여부, 설계도서 및 각종 지침 기준 준수여부, 건설사업관리기술자의 업무수행 실태 등도 점검 대상이다.

김규현 익산국토청장은 “건설현장 안전관리는 1년 365일 항상 관심을 가져야 하지만, 특히 겨울철에는 더 조심하고, 더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며 “이번 점검을 계기로 모든 건설 현장이 더 철저하게 동절기를 준비해서 안전사고가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