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수 군수 내년 예산 확보 공략 ‘발품 행정 총력’
장영수 군수 내년 예산 확보 공략 ‘발품 행정 총력’
  • 장수=송민섭 기자
  • 승인 2019.11.14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수 군수가 국도 개량사업 등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국회를 방문하는 등 발품 행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장영수 군수는 14일 내년 예산 심사에 본격 돌입한 국회를 방문해 안호영 지역 국회의원을 비롯한 전해철 의원(민주당 예결위 간사), 송갑석 의원(예결소위), 이용호 의원(국토위)을 만나 국가예산 확보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또 지역 부처 공무원 등을 만나 국가예산 추가확보를 위한 협력 활동을 전개했다.

 장수군이 2020년도 국회단계에서 추가 확보할 사업은 국도 ▲13호선(장수~천천)2차로 개량사업(757억 원) ▲국도26호선(진안~장수)2차로 개량사업(941억 원) ▲장수군 마을정비형 공공주택사업(175억 원) ▲장수~천천 하이패스 IC설치(160억 원) ▲장수가야 유적 복원정비 사업(120억 원) ▲춘송지구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24억 원) ▲갈평지구 위험도로 구조개선 사업(30억 원) 등 모두 7개 사업으로 총 예산 2,207억 원 국비는 1,836억 원에 이른다.

 장영수 군수는 “2020년 국가예산이 최종 의결되는 날까지 최대한의 국비 확보를 위해 적극적로 국회를 방문해 여야 국회의원 및 기재부 관계자 등을 만나 협조를 구하겠다”며 “예산 4,000억 시대 장수 실현을 위해 온 힘을 쏟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9월 3일자로 국회에 제출된 정부안은 이달 예결위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2일 최종 확정되며, 장수군은 남은 기간 전북도 및 정치권과 긴밀한 공조 시스템을 구축해 내년도 예산확보를 위한 전 방위적인 총력 대응을 펼침 방침이다.

장수=송민섭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