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농촌지도자 연합회 역량강화 현장교육 추진
임실군농촌지도자 연합회 역량강화 현장교육 추진
  • 임실=박영기 기자
  • 승인 2019.11.14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 농업기술센터(소장 홍성억)는 13일부터 14일까지 2일간 지역농업발전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임실군농촌지도자회(회장 박세일) 임원 40명을 대상으로 신소득 작물발굴과 회원 역량강화를 위한 현장교육을 추진했다.

이번 현장교육은 단양에 있는 충북농업기술원 마늘연구소와 마늘가공업체을 방문해 마늘재배 핵심기술교육과 농외소득 창출 우수사례를 청취했다.

기술센타는 이를 위해 한약재를 활용해 부가가치를 높이고 있는 제천의 6차산업장 방문과 관광자원화 발굴을 위한 문화탐방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마늘연구소는 신품종 육성 정보, 한지형마늘의 우량종구 생산 체계, 명품마늘 생산을 위한 재배 기술과 함께 마늘의 효능, 마늘을 이용한 다양한 가공식품에 대한 교육도 실시되어 회원들의 관심을 끌었다.

교육 후 단양 구경시장 방문을 통해 흑마늘즙, 흑마늘먹인 흑염소요리, 마늘만두 등 다양한 마늘요리를 맛보며 임실지역에 접목시킬 방안에 대해 논의 하기도 했다.
 
교육에 참석한 회원들은 “농산물 수입 개방시대 경쟁력 있는 농산물 생산을 위해 품목별로 심도 있는 기술교육 및 현장교육이 필요하다”며 “선진농업 기술을 농업현장에 적용하여 고품질 농산물 생산 및 가공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500여 회원으로 구성된 임실군 농촌지도자 연합회는 경쟁력 있는 농업을 위한 핵심주체로서 품목별로 심도 있는 기술연찬 등을 통해 지역농업의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단체로 각종 봉사활동과 함께 지역에 모범적인 활동을 하고 있다.

임실=박영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