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주민 동참 속에 남원사랑상품권 100억원 판매
지역주민 동참 속에 남원사랑상품권 100억원 판매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9.11.14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사랑 상품권 120억 판매 예상

남원시는 올해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남원사랑상품권이 2019년에 발행한 100억원이 모두 소진돼 추가로 20억원을 11월20일 발행한다.

14일 시가 밝힌 남원사랑상품권 판매량 증가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동참해 주신 시민들과 상품권을 이용할 수 있는 다수의 가맹점 확보에 따른 결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시는 또 이번 추가발행으로 지역 소상공인 매출증대와 골목상권에 다시 한번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는 등 선순환 경제구조 정착을 위해 여러 매체를 활용해 적극적인 가맹점 모집과 이용 독려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특히 시는 오는 2020년에는 남원사랑상품권 300억원을 발행 할 예정이며 모바일 상품권을 발행해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상품권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현재 남원사랑상품권은 1천원권, 5천원권, 1만원권, 3만원권 등 4종류의 지류상품권으로 판매되고 있다.

구매자는 신분증을 지참해 농협은행, 전북은행, 지역농·축협, 새마을금고, 신협 등 49개 판매대행점에서 개인 월 50만원 한도 내 5% 할인된 금액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다.

상품권은 식당, 의료매장 등 2,300여 개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고 소비자는 현금영수증 및 소득공제도 받을 수 있다.

시 일자리경제과 관계자는 “많은 분들이 상품권을 구입해 할인 혜택을 받아 상권을 활성화시키고 건전소비를 촉진시켜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로 이어지기를 바란다”며 “보다 많은 사용처를 확보하기 위해 가맹점 가입 홍보에 더 힘쓰겠다”고 말했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