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민속국악원-전주MBC ‘명창로드’ 프로그램 9일 상영
국립민속국악원-전주MBC ‘명창로드’ 프로그램 9일 상영
  • 이휘빈 기자
  • 승인 2019.11.07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민속국악원은 전주MBC와 ‘명창로드’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제작해 오는 9일 오전 11시 40분에 방송한다.

 ‘명창로드’는 ‘동편제 길을 걷다’라는 부제와 함께 과거 명창들의 유적지를 기행하며 판소리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내용이다. 출연에는 정재숙 (문화재청장), 길 위의 인문학자 신정일, 국립민속국악원 왕기석 원장, 국악공연에 팬덤 문화를 이끄는 국악아이돌 김준수가 출연한다.

 분야를 넘나드는 전문가들의 판소리 토크와 섬진강 동쪽 남원, 운봉, 구례 동편제길 기행을 통해 출연자 개개인의 식견과 경험이 자연스럽게 얽히는 묘미가 특징이다.

 국립민속국악원 관계자는 “이번 기획은 기존의 판소리 애호가를 대상으로 한 공연, 강습 중심의 사업에서 벗어난 새로운 판소리 콘텐츠 개발을 목적으로 방송국과 협업했다”라며 “이를 통해 판소리의 저변을 확대하고 더 많은 사람들이 동편제에 대한 경험과 이해의 폭을 넓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휘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