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전국스포츠클럽교류대회’ 참가 열전
전북 ‘전국스포츠클럽교류대회’ 참가 열전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10.31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역 스포츠클럽들이 ‘전국스포츠클럽교류대회’에 참가 기량을 선보인다.

지난달 31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도내 12개 스포츠클럽 5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11월1일부터 3일까지 경북 포항시에서 열리는 제4회 전국스포츠클럽교류대회에 출전해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이번 교류대회에는 전북스포츠클럽과 익산스포츠클럽, 군산스포츠클럽, 완주스포츠클럽, 남원거점스포츠클럽, 비전스포츠클럽, 무주태권도원스포츠클럽 등 7개 클럽에서는 선수와 임원이 출전하며 나머지 5개 클럽에서는 임원들만 동행해 대회를 참관하게 된다.

농구와 배드민턴, 수영, 축구, 탁구, 테니스, 생활체조 등 총 10개 종목이 펼쳐지는 이번 대회에는 도내 스포츠클럽을 포함한 전국 97개 클럽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량을 겨루게 된다.

최형원 전북도체육회 사무처장은 “전국스포츠클럽교류대회는 지난 2016년 전주에서 열린 첫 대회를 시작으로 매년 열리고 있다”며 “스포츠클럽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포츠클럽은 다양한 연령과 계층의 국민이 저렴한 비용으로 스포츠를 접할 수 있도록 대한체육회가 2013년부터 시작한 체육시설 중심의 지역 기반 스포츠클럽이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