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전 ‘우정 한마당’
한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전 ‘우정 한마당’
  • 신중식 기자
  • 승인 2019.10.31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수단 중 쓰촨성으로 떠나, 배드민턴 등 3 종목 79명, 8일까지 합동훈련 등 펼쳐

전북 청소년들이 중국에서 스포츠를 통한 우의를 다진다.

지난달 31일 도체육회에 따르면 ‘한·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전’에 참가하기 위해 전북 선수로 구성된 한국 선수단이 중국으로 떠난다.

체육교류로 국경을 넘어 우의를 다지는 ‘한·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전’은 11월 1일부터 8일까지 중국 쓰촨성 러산시에서 열린다.

이번 교류전은 중국 선수단이 지난 7월 25일부터 일주일간 전주에 머물며 친선 교류를 갖은 이후 두 번째다.

배드민턴과 농구, 탁구 등 총 3개 종목이 펼쳐지며 한국 선수단은 최형원 전북체육회 사무처장을 단장으로 선수와 임원 등 총 79명이 중국에 머물며 합동훈련과 연습경기, 공식경기 등을 치르게 된다.

교류전은 꿈나무 선수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주고 양 국의 체육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혀 체육 우호증진에 기여하기위해 마련됐다.

또 공식 경기 일정이 없는 날에는 중국 쓰촨성 곳곳을 돌며 문화탐방의 시간도 갖는다.

최형원 도 체육회 사무처장은 “지난 7월 전주에서 양국 선수단이 함께 한 이후 다시 만나게 된다”며 “단 한건의 사고 없이 양국 청소년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중 청소년 스포츠 교류는 한국과 중국간 스포츠 교류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지난 2008년부터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 한·중 스포츠 교류는 초청과 파견 형식으로 총 2차례 진행된다.

신중식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