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의회 행정자치위, 공유재산 관리계획 대상지 현장 점검
전북도의회 행정자치위, 공유재산 관리계획 대상지 현장 점검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9.10.18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위원장 국주영은)는 18일 전북도에서 이번 제367회 임시회에 제출한 ‘2020년도 정기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에 포함된 완주·부안 지역의 대상지를 방문하여 공유재산 취득의 적정성 및 효율성 등에 대해 꼼꼼히 따져보았다.

 이날 행정자치위원들은 21일 상임위 심사를 앞두고, 이번 공유재산 관리계획안에 포함된 건물 신축이 행정수요나 도정정책에 꼭 필요한 것 인지와 대상부지가 행정목적 달성에 부합하는 최적지인지 등에 대해 꼼꼼히 살폈다.

  국주영은 행정자치위원장은 “공유재산은 도민 전체의 공적재산으로 취득 또는 처분에 대규모 예산이 반영되는 만큼 빈틈없는 계획수립 및 현장 확인이 필요하다”며 “이번 공유재산 관리계획안은 도민의 이익을 위해 어느 때보다 철저하게 심사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0년도 정기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안은 ‘스마트 융복합 멀티플렉스 신축’ 등 10건으로 21일 행정자치위원회에서 심사할 예정이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