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학생들, 세계 음식창의도시 현장 체험한다
전북대 학생들, 세계 음식창의도시 현장 체험한다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9.10.10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10일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대표 셰프단과 해외 현장 맞춤형 실무교육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전북대와 셰프들은 전북대 학생들의 해외 현장실습 및 현장 맞춤형 실무교육을 지원하고, 관련 분야 강좌 등에 참여하기로 했다.

고영호 전북대 LINC+사업단장은 “음식을 통해 한 나라의 생활방식과 문화 등을 접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이 우리 학생들의 직·간접적인 경험을 쌓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음식창의도시의 여러 문화를 체득할 수 있도록 현장실습 및 실무교육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