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한루 600년 맞아 전국 복싱페스티벌 개최
광한루 600년 맞아 전국 복싱페스티벌 개최
  • 양준천 기자
  • 승인 2019.10.03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한루 600년 기념 국제 북싱 페스티벌

남원시는 광한루 600년을 기념해 세계 4개국 복싱 친선교류전 및 전국의 아마복싱인들을 대상으로 복싱대회를 개최한다.

오는 10월5일 남원 사랑의광장 특설링에서 치러지는 이번 대회는 우리나라와 베트남, 태국, 몽골 등 4개국의 친선교류 및 전국 아마복싱인들이 학생부와 여성부, 성인부로 나누어 진행된다.

1970-80년대에 국민적 스포츠로서 전국의 팬들을 TV 앞으로 모이게 했던 복싱의 열기를 재현하기 위해 전직 세계챔피언인 박종팔 선수를 초청해 팬사인회와 함께 참석한 시민을 대상으로 싸인글로브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 남원의 대표적인 문화재이자 관광명소인 광한루 건립 600년을 축하하기 위해 인기가수 축하공연, 대학응원단 치어리딩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남원=양준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