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건강한 하천 생태환경 조성에 앞장
정읍시, 건강한 하천 생태환경 조성에 앞장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10.01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산외면 동진강 평사리천 일원에 다슬기 종패 30만 마리를 방류해 생태계 보존에 힘쓰고 있다.

다슬기는 강·하천 등의 자갈과 암석 등에서 서식하는 담수산 패류로 1급수 청정 지역에서 서식한다.

특히, 다슬기는 물고기의 배설물과 이끼 등을 먹고 자라 자연 수질 정화 효과가 크고 식용으로도 인기가 높다.

이번에 방류한 다슬기는 전라북도 수산기술연구소 민물고기시험장에서 직접 부화·생산했다.

자연생태환경에 적응력이 뛰어나고 전염병 검사 결과 적합으로 검증된 우량 종자다.

시 관계자는 “지역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다슬기 방류는 수질 개선과 생태·환경보전 차원에서도 가치가 높다” 며 “앞으로도 방류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수산자원 보존과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정읍지역 상수도 원수로도 사용되고 있는 산외면 평사리천 일대에 꾸준히 다슬기를 방류해 오고 있다.

그 결과 평사리천의 수질 정화와 자연생태환경 복원, 수산자원 확보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