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정신전력원,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 방문
국방정신전력원,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 방문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9.2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정신전력원 교육생(대위) 26명은 지난 20일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인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을 비롯한 정읍지역의 현충 시설 현장을 견학했다.

 이번 견학은 공보정훈장교 교육생들의 올바른 안보관과 정신적 정비태세를 확립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생들은 전북지역 독립운동가의 역사현장을 방문함으로써 역사관·국가관을 확립하고 투철한 군인정신과 애국정신 함양을 위한 시간을 가졌다.

 견학은 정읍시의 독립운동가인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과 백정기의사 기념관 그리고 동학농민혁명 기념관을 방문하는 일정으로 진행됐다.

 현장 방문에서 교육생들은 애국지사 박준승 기념관의 건립 취지와 필요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애국지사들의 업적과 숭고한 희생정신을 되새겼다.

 국방정신전력원 교육생은 “나라와 민족을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이 아니었다면 오늘의 대한민국은 없었을 것”이라며 “독립운동가의 애국애족 정신을 본받아 올바른 국가관과 안보관을 갖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11월 박준승 기념관 개관식을 목표로 현재 외부화장실 증축공사와 기념관 주변 담장 설치, 조경공사 등 기념관 완공을 위한 막바지 작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