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가짜뉴스, 허위정보가 공정언론 해쳐”
문재인 대통령 “가짜뉴스, 허위정보가 공정언론 해쳐”
  • 청와대=이태영 기자
  • 승인 2019.09.18 19: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너무나 빠르게 확산되는 가짜뉴스와 허위정보, 이런 것들이 공정한 언론을 해치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크리스토프 들루아르 국경없는기자회(RSF) 사무총장과 만나 언론의 자유를 침해하는 요소로 “언론자본, 광고자본의 문제, 속보경쟁, 그리고 서로 극단적인 입장의 대립, 생각이 다른 사람들 간의 증오와 혐오”를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한국 대통령이 국경없는기자회 대표단을 만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국경없는기자회가 그동안 전세계 언론의 자유의 옹호를 위해서 아주 큰 공헌을 해주신 것을 치하하고 높이 평가한다”며 “또한 한국의 언론자유수호운동에 늘 관심을 가지고 지지해준 것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가짜뉴스 문제를 지적했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국경없는기자회 노력 덕분에 정치권력으로부터 언론의 자유를 지켜내는 그런 문제는 많은 발전이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그러나 언론의 자유를 침해하는 것은 그것뿐만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앞으로도 국경없는기자회가 언론의 자유를 옹호하면서 한편으로 언론의 공정한 역할을 다 하도록 계속 노력해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들루아르 사무총장은 이에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들루아르 사무총장은 “2년 전에 제가 한국을 처음으로 방문했을 때 국경없는기자회 동아시아지부가 기자회견을 했는데 그때 당시 문재인 새 정부가 2022년까지 언론자유지수를 30위까지 끌어올리겠다고 천명했다”며 “한국이 이전 10년 동안 언론자유에 있어 힘든 시기를 가졌는데 그 이후 약속한 것처럼 한국언론환경에 많은 개선이 있었다. 그것에 대해서 진심으로 감사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청와대=이태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동훈 2019-09-19 14:20:07
쓸데없는 소리하지마시고, '조국' 어떻게 할껀지만 말해보라고 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