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현충 시설 현장 방문·간담회
정읍시 현충 시설 현장 방문·간담회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9.18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는 18일 언론인 20여 명과 함께 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애족 정신이 살아 숨 쉬는 우리 지역의 역사적인 현충 시설을 방문했다.

이날 현장 방문은 역사의식을 높이고 호국 보훈에 대한 인식 개선으로 역사에 대한 다양한 의견 제시와 언론홍보를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먼저 일본산 가이즈카 향나무를 제거 후 무궁화 160여 주와 태극기 게양대 16개소를 설치해 새롭게 정비한 태인 3.1운동 기념탑을 방문했다.

기념탑에서 호국영령들의 위훈을 기리고 애국정신 함양과 현충 시설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 개발 등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11월 개관을 앞둔 애국지사 박준승기념관을 찾아 건립 취지와 필요성을 설명하고 5개 테마(환영의존, 발견의존, 만남의 존, 감동의 존, 체험의 존)로 구성된 기념관 내부 전시시설을 견학했다.

이 자리에서 애국지사 박준승의 공적에 대해 알아보고 시민들이 즐겨 찾는 역사교육 현장 체험의 장으로 활용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현충 시설들이 시민들에게 친숙한 나라사랑 교육기관으로 사랑받고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언론홍보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우리 지역의 현충 시설을 시민들이 즐겨 찾는 나라사랑정신 함양기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