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고 글로벌 현장학습 발대식 개최
특성화고 글로벌 현장학습 발대식 개최
  • 김혜지 기자
  • 승인 2019.09.16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은 2019년 특성화고·마이스터고 글로벌 현장학습 발대식을 16일 개최했다.

올해 특성화고·마이스터고 글로벌 현장학습 파견학생은 모두 46명이며, 도교육청(호주·독일)과 한국경마축산고(호주), 전북기계공고(일본) 등 4개 사업단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호주로 현장학습을 떠나는 도교육청 사업단은 자동차 4명, 용접 5명, 건축 2명, 조리제과제빵 9명 등 총 20명이 참여한다. 기계가공분야(CNC) 학생 10명은 기계금속가공기술 강국인 독일로 떠난다.

말 산업분야의 한국경마축산고 학생 6명은 호주에서, 기계분야의 전북기계공고 학생 10명은 일본에서 글로벌 현장학습을 할 예정이다.

각 사업단은 9월 16일과 20일, 10월 19일에 각각 출국한 뒤 12주간 어학연수와 기술연수, 현장실습 교육을 받는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 운영 취지를 되새기며 학생 스스로 자긍심을 갖고 연수에 충실히 임할 수 있도록 돕겠다”며 “현지 적응을 돕고 해외 취업 성과를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김혜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