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 농촌일손돕기 전개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 농촌일손돕기 전개
  • 이방희 기자
  • 승인 2019.09.10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이사장 윤태진, 이하 지원센터)는 10일 장수군 계북면의 태풍피해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에 나섰다.

장수군을 대표하는 사과농가를 찾은 지원센터 직원 10여명은 태풍의 영향으로 쓰러진 과수를 세우고, 낙과와 잔해물을 줍는 등 피해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피해를 입은 한 농민은 “태풍피해로 상심이 크지만 일손돕기를 하는 직원들이 내일처럼 두팔 걷고 도와줘서 큰 힘이 되었다.”고 말했다.

  박승수 경영지원부장은 “이번 일손돕기가 피해농가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향후에도 전북지역에 재해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면 공기관의 직원으로써 복구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방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