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임대보증금 무이자 지원 사업 개시
익산시, 임대보증금 무이자 지원 사업 개시
  • 익산=문일철 기자
  • 승인 2019.09.0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무주택 기초생활수급자의 주거안정을 위해 추진한 저소득계층 임대보증금 무이자 지원 사업이 큰 호응을 얻어 사업이 조기 종료됐다.

시는 올해 2억7천5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기초생활수급자 43세대가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줬으며 지난 2010년부터 총 457세대를 지원했다.

이번 사업은 지역에 거주하는 무주택 기초생활수급자 가운데 한국토지주택공사 또는 전북개발공사에서 공급하는 장기임대주택 입주예정자에게 계약금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에 대해 최대 2천만원 이내로 최장 6년까지 임대보증금을 무이자로 융자해 주는 사업이다.

익산시 관계자는“임대보증금 무이자 지원 사업이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을 받기가 어려운 무주택 기초생활수급자들이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하는데 큰 도움을 주고 있다”며 “내년에도 많은 예산을 확보해 저소득층 주거환경개선 및 주거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익산=문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