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정읍시 ‘정보공개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 정읍=강민철 기자
  • 승인 2019.09.09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가 전국 공공기관 대상 행정안전부에서 실시한 ‘2019년 정보공개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공공기관 정보공개는 시민의 알권리 보장과 적극적인 시민의 시정 참여로 행정의 투명성을 확보하는데 목적을 두는 제도다.

올해 처음 실시된 정보공개 종합평가는 중앙행정기관과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 시·도 교육청, 공기업 및 준정부기관 등 580개소 기관을 대상으로 시행됐다.

이번 평가는 ▲사전정보공표(정읍시 홈페이지에 공개하는 정보) ▲원문정보공개(부시장 이상 결재한 문서를 공개한 정보) ▲정보공개 청구처리, ▲청구인의 만족도 수준 등 4개 분야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심사는 경건 서울시립대 교수를 평가단장으로 전문가 24명과 일반 국민 14명으로 구성된 정보공개평가단이 담당했다.

시는 사전정보공표와 원문정보공개 2개 분야에서 만점 평가를 받는 등 평균 87.6점을 획득해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것은 정읍시 행정이 그만큼 투명하다는 것을 입증해주는 결과다”며 “앞으로도 전 부서가 적극적인 정보공개와 사전정보공표 등을 통해 시민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투명성을 확보해 시민에게 더욱 신뢰받는 시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정읍=강민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